Skip to main content

와미디어는 오디오북을 전문으로 제작하는
국내 최고의 오디오북 전문 프로덕션입니다.

은하수

한 쌍의 비둘기처럼 의좋은 남매의 눈물겹도록 슬프고 아름다운 이야기. 선영이는 초등학교 3학년면이서도 어머니와 동생 경수를 퍽 위할 줄 아는 속 깊은 아이입니다. 전쟁으로 아빠를 잃고 동생 경수마저 사고로 눈이 멀었는데도 선영이는 희망을 잃지 않고 꿋꿋하게 살아갑니다. 병이 깊어 요양원으로 간 엄마를 대신해서 경수를 돌보면서도 자기보다 더 힘든 사람들에게 용기를 북돋워 줍니다. 착하고 고운 선영의 소워대로 경수는는 밤하늘의 은하수를 다시 볼 수 있을까요?

하늘새 이야기

『하늘새 이야기』는 정채봉이 마지막으로 남기고 간 동화집으로, 초판이 발간되기 두 달 전 작가가 세상을 떠나게 되어 독자들의 마음에 안타까움을 남긴 동화집입니다. 정채봉은 이 책으로 인해 동화로 자기 삶을 마무리하게 된 것을 기쁘게 받아들였습니다. 동화집에 나오는 아이들도 이러한 작가의 마음과 닮아있습니다. 자연과 동화된 천진한 아이들, ‘세상의 속살까지 들여다보는’ 맑은 눈을 가진 아이들의 투명한 언어로 짜여진 동화집 『하늘새 이야기』는 너무 맑아 가슴이 아리도록 아프면서도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6개의 콘텐츠가 있습니다.